• hansallnews

아르피나 운영권, 부산도시공사로 환원… 부산시 공공기관 혁신 모범사례 (한솔 뉴스)

◈ 10월 1일자 부산관광공사에서 부산도시공사로 유스호스텔 아르피나 운영권 환원, 소유권과 운영권 분리에 따른 행정비효율 해소 및 부산관광공사 경영 적자 완화 ◈ 부산시와 산하 공공기관 간 투명하고 공정한 정책결정·조정과정으로 공공기관 혁신 모범사례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오는 10월 1일 부산유스호스텔 아르피나 운영권을 부산관광공사에서 부산도시공사로 환원한다고 밝혔다. 2004년 7월 개관한 부산유스호스텔 아르피나는 도시공사에서 건립하여 운영하다가 2013년 1월 관광공사가 설립되면서 아르피나 운영권이 이관됐다.



당시, 아르피나 소유권도 운영권과 함께 도시공사로 이관하려 했지만, 부산시의 대체자산 확보 어려움과 막대한 국세 부담으로 소유권은 도시공사가 그대로 가진 채 운영권만 이관되는 기형적 형태로 유지되면서 정상화 요구 여론이 계속 되어왔다. 또한, 코로나19 사태로 관광업계가 침체하면서 아르피나 운영 적자가 누적되어 관광공사의 재정적 어려움이 가중됐다. 이에, 부산시는 지난해 6월 관광공사 경영 부담 완화를 위해 ‘아르피나 운영권 환원’ 방침을 정하고, 운영권 환원을 위하여 이해관계를 조율하고 보완대책을 협의하는 등 계속 노력을 해왔다. 관광공사와 도시공사의 노·사 대표자와 총 16회에 걸친 실무협의회를 통해 고용 승계 및 사업 이관 방식에 대해 협의하고 사업 이관안을 마련했다.



올해 6월 양 공사의 설치조례 개정안이 각각 시의회를 통과하면서 아르피나 운영권의 도시공사 환원이 최종 확정됐다. 조례개정 이후에도 부산시는 매주 추진 상황회의를 열어 이직직원 근로계약, 사업 양도·양수계약 체결 등을 중재·조정하는 등 기관 간 주요 실무절차를 마무리하는 데 노력했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운 재정여건 속에서 장기간 표류해 온 부산유스호스텔 아르피나 운영권 환원에 뜻을 모아준 시의회와 양 기관 노·사 관계자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이제부터는 아르피나를 재정비하여 새로운 아르피나로 거듭나게 만들어, 향후 부산시 산하 공공기관에 대한 변화와 혁신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자료 : 부산시 한솔 뉴스, 국민을 위한 종합 언론 yunsrer@naver.com

댓글 0개